하늘 위로 날아다니던 우리의 꿈들은 …

하늘 위로 날아다니던 우리의 꿈들은
스산한 무덤 속 어둠에 묻혀 잠드네

꿈결 같이 짧았던 우리 소풍은 끝나고

항상 뜨겁던 여름 사라졌네 .
.
.
도리안그레이 레퀴엠 김준수 우리또봐

답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.